로봇신문사
기사 (전체 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기자수첩] 시제품 개발 투자는 이제 그만
지난 1일부터 로봇신문에서 추최하는 미래 로봇 세계를 미리 경험하며 창의력을 키우는 어린이 로봇 체험전 ‘리얼로봇쇼2014’가 23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이번 체험전의 가장 인기 있는 코너 중 하나는 아진로봇의 승마로봇이다. 남녀노소를 가리지 않고
2014-08-04
[기자수첩] 서로 물어뜯기 바쁜 교구용 로봇업계
국내 로봇 산업 중 가장 치열하고 잡음 많은 곳이 교육용 로봇, 특히 교구용 로봇업계다. 매년 연말이 되면 방과 후 교사, 학원 강사들을 위한 워크숍 등을 개최하며 시장을 빼앗기지 않기 위한 노력이 분주하다. 이와 함께 경쟁사에 대한 허위 사실을 퍼트
2014-07-20
[기자수첩] 공개해야 발전한다
일본은 10년 전만 해도 세계 산업용 로봇 시장을 독점하다시피 했고 혼다의 휴머노이드 로봇 ‘아시모’처럼 서비스 로봇 기술도 세계 최고 수준이었다. 지금도 이는 부정할 수 없는 사실이다. 하지만 조금씩 기술 격차가 줄어들고 있고, 일부 분야는 유럽과
2014-07-06
[기자수첩] 로봇 '머리'를 도려내자
국내에서 개발되고 있는 대부분의 지능형 로봇들은 인형 모양의 머리와 팔을 가지고 있다. 이런 머리와 팔이 실제로 하는 기능은 거의 없다. 단지 사람들에게 “나는 로봇입니다”라고 알리는 역할만 하고 있다. 이렇게 별로 필요 없어 보이는 외형을 꾸미는 비
2014-05-19
[기자수첩] 로봇, 정치논리 벗어나야
지난 16일 세월호가 침몰한 이후 온 나라가 패닉상태에 빠져 있다. 이런 와중에 수중로봇이 구조 현장에 투입되면서 전국민의 기대를 한 몸에 받았다. 하지만 결과는 만족스럽지 못했다. 빠른 물살과 탐사 목적으로 설계돼 재난 현장 투입에는 적합하지 않았기
2014-04-28
[기자수첩] 2차 계획발표 안하나 못하나
정부는 지난 2008년 세계 최초로 로봇산업 육성특별법(지능형로봇개발및보급촉진법)을 제정했다. 같은 법 5조, 같은 법 시행령 제2~3조에 근거해 정부는 로봇산업 육성을 위해 5년마다 기본계획을 수립해야 한다. 또 이 기본계획에 근거, 관계 기관장은
2014-04-14
[기자수첩] 로봇은 인조인간이 아닌 기계
“로봇이 꼭 필요한 분야, 즉 사람은 할 수 없고 로봇이 아니면 못하는 분야가 가장 좋은 로봇의 응용분야입니다. 이런 로봇이 킬러 프로덕트로 발전할 수 있습니다” 한 국내 로봇 공학자의 말이다. 그럼 어떤 분야가 로봇이 아니면 못하는 것일까?현재 킬러
2014-04-13
[기자수첩] 대형 이벤트가 필요하다
프로야구가 29일 개막하면서 7개월간의 대장정에 돌입했다. 이 기간 동안 프로야구는 대중과 언론으로부터 지속적인 관심을 받는다. 야구는 이런 인기에 힘입어 산업으로서 면모도 조금씩 갖춰가고 있고 참여를 희망하는 지자체와 기업도 점차 증가세다. 로봇계에
2014-03-31
[기자수첩] 公共은 甲이 아니다
지난해 남양유업의 대리점 밀어내기를 계기로 거래상 지위 남용행위을 일컫는 '갑을관계' 논란이 여론의 도마 위에 올랐었다. 최근 이와 유사한 일이 지방치단체 출연기관과 로봇업체들 사이에 벌어지고 있어 눈살을 찌푸리게 하고 있다.논란의 중심에 서 있는 곳
2014-03-24
[기자수첩] 일본주도의 표준, 한국이 제안?
국제표준화기구(ISO)는 지난 2월1일 비의료용 개인지원로봇(Non-medical personal care robot)에 대한 안전 표준인 ISO13482를 정식 발행했다. 이 표준에는 비의료용 개인지원로봇의 개념과 기술범위, 안전인증 항목, 인증 방
2014-03-02
[기자수첩] 정부자금만 노리는 먹튀기업
수도권 모기업은 정부 보조금만 받고 로봇 산업이 돈이 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사업을 접었다. 지방의 한 로봇기업 대표는 정부 R&D자금 유용 혐의로 실형을 받기도 했다. 최근 로봇 산업계에서 벌어지고 있는 일들이다.정부는 지난 2002년부터 로봇을 향후
2014-02-16
 1 
로봇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입니다
08298) 서울 구로구 공원로 41(구로동, 현대파크빌 427호)  |  대표전화 : 02)867-6200  |  팩스 : 02)867-6203
등록번호 : 서울 아 02659  |  등록일자 : 2013.5.21  |  발행인·편집인 : 조규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일
Copyright © 2013 로봇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tor@irobo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