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신문사
기사 (전체 24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엔터테인먼트] 공유·박보검 주연 ‘서복’ 개봉 첫 주 예매 1위
설경구, 변요한 주연의 ‘자산어보’가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27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액션 블록버스터 ‘고질라 VS. 콩’은 누적 관객 66만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공유·박보검 주연의 ‘서복’이 개봉했다.국내 최대 영화 예매 사이트
2021-04-15
[엔터테인먼트] 설경구·변요한 주연의 ‘자산어보’ 2주 연속 예매 1위
액션 블록버스터 ‘고질라 VS. 콩’이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58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설경구, 변요한 주연의 ‘자산어보’는 개봉 첫 주 18만 관객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밥 오덴커크 주연의 ‘노바디’가 개봉했다.국내 최
2021-04-07
[엔터테인먼트] 설경구·변요한 주연의 ‘자산어보’ 개봉 첫 주 예매 1위
액션 블록버스터 ‘고질라 VS 콩.’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37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애니메이션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누적 관객 150만명을 돌파했다. 이번 주는 이준익 감독, 설경구, 변요한 주연의 ‘자
2021-03-31
[엔터테인먼트] 130만 관객 돌파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예매 1위 탈환
정이삭 감독, 윤여정, 한예리, 스티븐 연 주연의 ‘미나리’가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7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애니메이션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누적관객 137만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액션 블록버스터 ‘고질라
2021-03-25
[엔터테인먼트] 아카데미 시상식 6개 부문 후보 선정 ‘미나리’ 3주 연속 예매 1위
아카데미 시상식의 작품상, 감독상, 남우주연상, 여우주연상 등 총 6개 부문 후보에 오른 정이삭 감독, 윤여정, 한예리, 스티븐 연 주연의 ‘미나리’가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50만 관객을 돌파했다.2위를 차지한 애니메이션 ‘극장판 귀멸
2021-03-17
[엔터테인먼트] 세계 영화계의 극찬 ‘미나리’ 2주 연속 예매 1위
국제 주요 영화제의 뜨거운 주목을 받고 있는 정이삭 감독, 윤여정, 한예리, 스티븐 연 주연의 ‘미나리’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3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애니메이션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100만 관객을 돌
2021-03-10
[엔터테인먼트] 세계 영화계의 극찬 ‘미나리’ 개봉 첫 주 예매 1위
일본 역대 박스오피스 1위를 기록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이 다시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93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코믹 액션 ‘미션 파서블’은 누적 관객 37만을 기록했다.이번 주는 골든글로브 외국어영화상 수상을 비롯해 국
2021-03-03
[엔터테인먼트] 실사 애니메이션 ‘톰과 제리’ 개봉 첫 주 예매 1위
김영광·이선빈 주연의 ‘미션 파서블’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2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소울’은 누적 관객 177만을 기록했다.이번 주는 추억의 라이벌 콤비 톰과 제리의 실사 애니메이션 ‘톰과 제리’가 개봉했다. 국내 최
2021-02-24
[엔터테인먼트] 160만 관객 돌파 디즈니·픽사의 ‘소울’ 예매 1위
디즈니·픽사의 애니메이션 ‘소울’이 4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6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65만 관객을 동원했다. 이번 주는 김영광·이선빈 주연의 ‘미션 파서블’이 개봉했다.국내 최대 영화
2021-02-17
[엔터테인먼트] 日 흥행작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 개봉 2주차 예매 1위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 '소울'이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94만 관객을 기록했다. 2위를 차지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개봉 첫 주 22만 관객을 동원했다. 이번 주는 왕가위 감독의 '해
2021-02-03
[엔터테인먼트]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 ‘소울’ 2주 연속 예매 1위
디즈니·픽사의 애니메이션 '소울'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55만 관객을 기록했다. 2위를 차지한 '극장판 귀멸의 칼날: 무한열차편'은 주말 유료 시사만으로 1만 관객을 동원했다. 이번 주는 '극장판
2021-01-28
[엔터테인먼트] 디즈니·픽사 애니메이션 ‘소울’ 개봉 첫 주 예매 1위
DC의 슈퍼히어로 액션 블록버스터 '원더우먼 1984'가 4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53만 관객을 기록했다. 2위를 차지한 빌보드와 그래미를 접수한 시대의 디바 ‘헬렌 레디’의 이야기를 그린 음악 영화 '아이 엠 우먼&
2021-01-20
[엔터테인먼트] DC의 슈퍼히어로 ‘원더우먼 1984’ 4주 연속 예매 1위
DC의 슈퍼히어로 액션 블록버스터 '원더 우먼 1984'가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5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양조위, 장만옥 주연의 명작 멜로 영화 '화양연화'는 누적 관객 6만을 기록했다. 이번
2021-01-14
[엔터테인먼트] DC의 슈퍼히어로 ‘원더우먼 1984’ 3주 연속 예매 1위
DC의 슈퍼히어로 액션 블록버스터 '원더우먼 1984'가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47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성룡 주연의 액션 영화 '뱅가드'는 개봉 첫 주 2만 관객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애니메
2021-01-06
[엔터테인먼트] DC의 슈퍼히어로 ‘원더우먼 1984’ 2주 연속 예매 1위
DC의 슈퍼히어로 액션 블록버스터 '원더우먼 1984'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34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이제훈, 조우진 주연의 '도굴'은 누적 관객 151만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성룡 주연
2020-12-31
[엔터테인먼트] DC의 슈퍼히어로 ‘원더우먼 1984’ 개봉 첫 주 예매 1위
한지민, 남주혁 주연의 '조제'가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4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이제훈, 조우진 주연의 은 누적 관객 148만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오랜 기다림 끝에 극장에서 개봉하는 DC의 슈퍼히어로 &
2020-12-23
[엔터테인먼트] 한지민·남주혁 주연의 ‘조제’ 2주 연속 예매 순위 1위
한지민, 남주혁 주연의 ‘조제’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8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정우, 오달수 주연의 ‘이웃사촌’은 누적 관객 38만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미이케 다카시 감독의 광기 넘치는 액션 로망스 ‘퍼스트 러브’가
2020-12-16
[엔터테인먼트] 한지민·남주혁 주연의 ‘조제’ 개봉 첫 주 예매 순위 1위
정우, 오달수 주연의 '이웃사촌'이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32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이제훈, 조우진 주연의 범죄 오락 영화 '도굴'은 누적 관객 142만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한지민, 남주혁
2020-12-09
[엔터테인먼트] 정우·오달수 주연의 ‘이웃사촌’ 2주 연속 예매 순위 1위
정우, 오달수 주연의 '이웃사촌'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230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이제훈, 조우진 주연의 범죄 오락 영화 '도굴'은 누적 관객 138만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넷플릭스의 뮤
2020-12-03
[엔터테인먼트] 정우·오달수 주연의 ‘이웃사촌’ 개봉 첫 주 예매 1위
이제훈, 조우진, 신혜선 주연의 '도굴'이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3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사라 폴슨 주연의 미스터리 스릴러 '런'은 개봉 첫 주 13만 관객을 동원했다. 이번 주는 정우, 오
2020-11-25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로봇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국제표준간행물번호 ISSN 2636-0381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입니다
08298) 서울 구로구 공원로 41(구로동, 현대파크빌 427호)  |  대표전화 : 02)867-6200  |  팩스 : 02)867-6203
등록번호 : 서울 아 02659  |  등록일자 : 2013.5.21  |  발행인·편집인 : 조규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일
Copyright © 2013 로봇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tor@irobo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