벨로다인은 애니보틱스(ANYbotics)의 자율형 모바일 로봇에 벨로다인 라이다의 퍽(Puck) 라이다 센서를 탑재한다고 4일 발표했다.

애니보틱스의 로봇은 산업시설 운영업체들에 공장을 추적 관찰하고 유지 관리하는 것을 지원하는 자동 로봇 검사 솔루션을 제공한다.

애니보틱스의 4족 보행 로봇 ‘애니멀(ANYmal)’은 채광 및 광물, 석유 및 가스, 화학물질, 에너지 및 건설 등 험난한 산업 여건에서 검사하고 추적 관찰하는 기능을 수행한다.

‘애니멀’의 다리는 계단을 오르내리고 장애물, 층계 및 간격이 벌어진 곳을 넘어가며 좁은 공간 속으로 기어들어 가는 등 우수한 이동성을 제공한다. ‘애니멀’의 검사 탑재체는 장비와 인프라의 상태 추적 관찰을 위한 시각, 열, 청각관련 통찰력을 제공한다.

벨로다인의 퍽 센서를 탑재한 애니보틱스의 로봇 검사 솔루션은 산업 환경을 측정해 장애물을 감지할 수 있어서 ‘애니멀’의 충돌을 방지하면서 더 높은 수준의 정확도를 갖고 험한 환경을 헤쳐나갈 수 있다.

다니엘 로페즈 마드리드(Daniel Lopez Madrid) 애니보틱스 지각 담당 팀 대표(Team Lead Perception)는 “벨로다인의 라이다 센서는 ‘애니멀’에게 주변에 있는 것에 관한 고해상도 스트림과 3D 정보를 끊임없이 보내 로봇이 복잡하고 험난한 환경을 안전하게 측정하고 다닐 수 있게 한다”며 “이들 센서는 로봇이 운행하는 곳의 물리적 환경과 움직이는 사람이나 물체 같이 어떤 변화가 있으면 이를 알아내는데 필요한 정확한 위치 파악 및 측정 능력을 갖게 한다”고 말했다.

에리히 슈미트(Erich Smidt) 벨로다인 라이다 유럽 담당 전무이사는 “애니보틱스의 로봇 솔루션은 산업시설을 자동으로 검사하는 기능이 뛰어나서 공장 운영자들이 장비의 가동 시간을 극대화하고 안전을 향상시킨다”며 “그들의 로봇은 벨로다인의 라이다 센서를 사용함으로써 복잡한 다층 환경을 자율적으로 돌아 다니면서 임무를 수행하기 위한 가장 빠른 경로를 알아낼 수 있다. 로봇 시스템은 작동 중 장애물을 안전하게 피하고 험난한 상황에서 신뢰할 수 있게 이동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