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신문사
> 뉴스 > 종합
4월 中 산업용 로봇 생산량 전년比 급증중상산업연구원,국가통계국 자료 바탕으로 조사 분석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5.19  10:48:32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밴드
▲4월 중국 산업용 로봇 생산량이 전변비 큰폭의 성장률을 기록했다. 사진은 중국 상해 국제공업박람회 로봇 기업 전시 모습

4월 중국 산업용 로봇 시장이 비교적 큰 폭의 성장률을 기록하면서 회복세에 방아쇠를 당겼다.

18일 중상산업연구원이 중국 국가통계국 통계 데이터 등을 바탕으로 분석한 자료에 따르면 올해 4월 중국 산업용 로봇 생산량이 지난해 같은 달 대비 26.6% 성장하면서 회복세를 그렸다.

4월 산업용 로봇 생산량은 1만9257대였다. 지난 1년여 기간 동안 산업용 로봇이 지속적인 하락세를 보여온 데 이은 회복세란 점에서 중국 산업계가 주목하고 있다.

▲ 중국 2019~2020년 산업용 로봇생산량(자료=중상정보망)

중국에서는 제조업 수요가 살아나고 중국의 신규 인프라 건설 프로젝트가 활성화하면서 로봇 도입이 빨라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하고 있다.

2013년 이래 고속으로 발전하던 중국 산업용 로봇 시장은 지난 2년 간 정체기를 지나왔다. 2018년 9월 산업용 로봇 성장세가 하락세로 전환한 이후 생산량이 지속적으로 감소해왔다. 하지만 1년 여 간의 조정기 이후 로봇 산업이 완만한 회복세 추이를 보이고 있다는 분석이다. 이에 올해 산업용 로봇 시장이 전환점을 맞을 수 있을 것이란 평가가 나온다.

지난해 거시 경제 환경 등 요인으로 중국산 산업용 로봇 기업의 투자도 어려워지면서 전체 투자 건수는 59건에 불가했다. 이는 전년 대비 24.4% 감소한 수치다. 투자금액도 59억7200만 위안(약 1조327억3796만 원)에 불과해 전년 대비 22.4% 감소했다.

▲ 중국 산업용 로봇 투융자 현황(단위:억위안)
▲ 2014~2020 중국 산업용 로봇 판매액및 성장률(단위:억위안)

이같은 중국 산업용 로봇업계의 투자 침체는 계속되고 있으며 투자 건수와 금액이 모두 2년 연속 하락세다. 최근 산업용 로봇 투자는 주로 AGV와 머신비전시스템, 산업 인터넷 등 세 영역에 집중되고 있다.

4월 중국 산업용 로봇 시장과 함께 중국 장비 제조업 전반이 뚜렷한 개선세를 보였으며 자동차 생산이 큰 폭으로 회복됐다. 4월 장비 제조업은 지난해 같은 달 보다 9.3% 증가하면서 지난달 3.6%의 감소세를 지나 뚜렷한 상승세를 보여줬다.

ABB그룹 고급부총재겸 ABB 중국 총재인 장즈창(张志强)은 "이번 코로나19가 산업용 로봇의 생산라인 적용을 가속시켰다"며 "포-폭스바겐(FAW-VOLKSWAGEN, 一汽大众) 공장의 도색 공정 라인(아우디 A4L 생산라인)에 90여대의 로봇을 공급해 도색 자동화율이 100%에 이른다"고 말했다. 이 생산라인은 코로나19 이전, 인력에 크게 의존했지만 자동화를 통해 업무 복귀를 이뤘다. (제휴=중국로봇망)

Erika Yoo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인기기사
1
[로봇신문 창간7주년]로봇신문 7년의 발자취로 본 로봇산업계 주요 이슈
2
벨로다인 라이더, 아이드라이버플러스와 협력 확대
3
로보티즈, 49억 규모의 산자부 국책과제 선정
4
뉴로, 美 텍사스서 음식물 외에 CVS의약품까지 로봇 배송
5
국토부, 'K-드론시스템' 조기 실용화 추진한다
6
[로봇신문 창간 7주년] 로봇산업계 축하 메시지(1)
7
K방역 로봇시범사업 단장후보에 바란다
8
심버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테스트 글로벌 서비스 제공
9
한컴그룹, 전국 드론교육원과 협력
10
코로나19 이후의 미래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로봇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국제표준간행물번호 ISSN 2636-0381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입니다
08298) 서울 구로구 공원로 41(구로동, 현대파크빌 427호)  |  대표전화 : 02)867-6200  |  팩스 : 02)867-6203
등록번호 : 서울 아 02659  |  등록일자 : 2013.5.21  |  발행인·편집인 : 조규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일
Copyright © 2013 로봇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tor@irobo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