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신문사
> 뉴스 > 종합
키티호크, 뉴질랜드에서 자율비행 택시 사업 추진3년내 상용 서비스 계획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3.14  13:07:02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밴드

   
 
구글 공동 창업자 래리 페이지가 후원하는 스타트업 ‘키티호크(Kitty Hawk)’가 뉴질랜드에서 자율비행 택시사업을 추진한다.

뉴욕타임즈에 따르면 키티호크는 뉴질랜드에서 3년 이내에 전기 동력으로 움직이는 자율비행 택시 사업을 런칭한다는 계획하에 행정 절차에 들어가기로 했다. 키티호크가 개발한 비행 로봇 택시 ‘코라(Cora)’는 수직 이착륙이 가능해 건물 옥상에서 헬리콥터처럼 이착륙하고 비행중에는 일반 항공기처럼 수평 비행을 할 수 있다. 활주로가 필요없는게 장점이다.

코라는 2인승 항공기로, 항공기와 드론의 하이브리드 형태를 하고 있다. 날개의 길이는 11미터이며 지상에서 914m까지 상승, 시속 100km의 속도로 비행할 수 있다. 비상시 낙하산을 펼칠 수 있다. 승객이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을 이용해 비행 택시를 호출하는 게 가능하다.

키티호크측은 전기 동력 자율비행 택시 사업을 통해 오는 2050년까지 탄소 배출 제로를 실현하겠다는 목표를 제시했다. 키티호크는 ‘Zephyr Airworks’라는 업체를 2016년 설립, 지난 18개월간 뉴질랜드 당국과 자율주행 택시 서비스에 관해 협의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장길수  ksjang@irobotnews.com
장길수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구글+ 밴드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최근인기기사
1
현대중공업지주, 中 하궁즈넝과 합자회사 설립 협약
2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지역 내 보육시설 대상 사회공헌활동 실시
3
중국 최대 '국제공업박람회' 개막
4
중소벤처기업부
5
미래엔 아이세움, 내일은 로봇왕 스페셜 대회 개최
6
한국 산업용 로봇 운영댓수, 내년 '미국' 추월
7
한국로봇산업진흥원, ‘재활로봇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 개최
8
로봇윤리 규범화 본격 시동
9
'WRS 2018', 다음달 17일 일본 도쿄에서 개막
10
Seaon股份公司,梦想成为具有全球竞争力的软件编码机器人平台公司
로봇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입니다
08298) 서울 구로구 공원로 41(구로동, 현대파크빌 427호)  |  대표전화 : 02)867-6200  |  팩스 : 02)867-6203
등록번호 : 서울 아 02659  |  등록일자 : 2013.5.21  |  발행인·편집인 : 조규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일
Copyright © 2013 로봇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tor@irobot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