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봇신문사
기사 (전체 62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엔터테인먼트] “올해 첫 마블 영화 ‘캡틴 마블’ 개봉 첫 주 예매 1위”
고아성, 김새벽 주연의 '항거: 유관순 이야기'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87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이정재, 박정민 주연의 미스터리 스릴러 '사바하'는 누적 관객 220만을 기록했다. 이번주는 브
2019-03-07
[Books] "We Can Do It! with WeDo 2.0"
레고를 처음으로 만들었던 덴마크 마을의 목수였던 크리스티안센 아저씨는 장난감 회사를 만들고, 회사 이름을 '잘 논다(leg godt)'란 의미의 덴마크어를 줄여 '레고(LEGO)'라고 지었다고 한다. 레고 조립은 정말 재미
2019-03-03
[엔터테인먼트] “이정재, 박정민 주연의 ‘사바하’ 2주 연속 예매 1위”
이정재, 박정민 주연의 미스터리 스릴러 '사바하'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40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류승룡, 진선규 주연의 코믹 수사극 '극한직업'은 누적 관객 1550만을 동원하며, 개봉 5
2019-02-27
[Books] 윤리적 AI로봇 프로젝트
알파고의 등장으로 앞으로 사라지게 될 직업군과 각광받을 직업군에 대한 예측이 제시되면서 인공지능 시대로 우리의 불안한 심정이 드러난다. 우리는 자율주행자동차의 운행으로 인해 새로운 변화에 대한 호기심을 드러내면서도 교통사고에 대한 의문을 제기한다. 이
2019-02-24
[엔터테인먼트] “이정재, 박정민 주연의 ‘사바하’ 개봉 첫 주 예매 순위 1위”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주연의 코믹 수사극 '극한직업'이 4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470만 관객을 동원했다. 1440만 관객을 기록한 의 흥행 성적을 경신하며 역대 흥행 순위 2위에 오르는 대기록을 세웠다. 2위를 차지한 정우성, 김향기
2019-02-20
[엔터테인먼트] 인공지능으로 인간을 생각한다’
한국기계연구원(원장 박천홍, 이하 기계연)이 4차 산업혁명의 핵심 키워드인 ‘AI(인공지능)’와 예술의 만남을 직접 체험할 수 있는 작품을 전시하고 국민에게 공개한다.전시작품은 기계연 기계시스템안전연구본부 인공지능기계연구실 한형석 책임연구원과 조융희
2019-02-20
[엔터테인먼트] “1300만 돌파, 류승룡ㆍ이하늬 주연 ‘극한직업’ 4주 연속 예매 1위”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주연의 코믹 수사극 '극한직업'이 3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SF 액션 블록버스터 '알리타: 배틀 엔젤'은 개봉 첫 주 120만 관객을 동원했다. 이번 주는 정우성, 김향기
2019-02-13
[Books] 삼성전자의 빅픽처
한국을 대표하는 기업을 꼽으라면 당연스레 ‘삼성전자’가 가장 먼저 떠오른다. 하지만 막상 삼성전자의 ‘전체’에 대해서는 잘 알지 못한다. 갤럭시, 반도체 등을 떠올릴 뿐이다. 삼성전자에 대한 소식이 매일같이 쏟아져나오지만 회사 전체를 아우르는 ‘큰 그
2019-02-11
[엔터테인먼트] 국립과천과학관, ‘유튜버 창작 기획전’ 열어
지난해 초등학생의 희망직업 순위에서 유튜버가 5위에 올랐다. 최근 소셜 네트워크를 통해 다양한 콘텐츠가 창작‧확산되면서 유튜버(인터넷방송 진행자)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국립과천과학관(관장 배재웅)은 2월 12일부터 3월 3일까지 유
2019-02-08
[엔터테인먼트] 류승룡, 이하늬 주연의 ‘극한직업’ 400만 관객 돌파...2주 연속 예매 1위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주연의 코믹 수사극 '극한직업'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8일만에 4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유해진, 윤계상 주연의 '말모이'는 누적 관객 270만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공효진, 류준열 주연의 '
2019-01-31
[Books] 우리 아이 미래경쟁력-브레인 스포츠(Brain Sports)
4차 산업혁명시대가 필요로 하는 인재란 누구인가. '브레인스포츠(Brain Sports)'는 15년간 놀이 문화 전도사로 활동해온 ‘놀선생’ 임현주의 첫 결과물이다. 저자는 ‘놀이’라는 콘텐츠와 아동심리를 결합한 교육을 통해 인공지능과의 경쟁에서 우리
2019-01-27
[엔터테인먼트] “류승룡, 이하늬, 진선규 주연의 ‘극한직업’ 개봉 첫 주 예매 1위”
우리말을 모으는 이야기를 그린 유해진, 윤계상 주연의 '말모이'가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230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박성웅, 진영 주연의 판타지 코미디 '내안의 그놈'은 동기간 170만 관객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류승룡,
2019-01-24
[Books] 블록체인 비즈니스의 미래
“최고의 블록체인 비즈니스 실용서!” 여전히 유효한 블록체인 기술의 가치 2018년 12월 초 비트코인 가격이 400만 원대까지 하락하며 암호 화폐 시장이 요동쳤다. 2018년 1월 초에 최고가 2880만 원을 기록했던 것과 비교하면 불과 1년 사이에
2019-01-20
[엔터테인먼트] “유해진, 윤계상 주연의 ‘말모이’ 개봉 2주차 예매 1위”
유해진, 윤계상 주연의 우리말을 모으는 이야기를 그린 '말모이'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140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박성웅, 진영 주연의 판타지 코미디 '내안의 그놈'은 동기간 95만 관객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제임스 맥
2019-01-16
[엔터테인먼트] ‘극장판 공룡메카드: 타이니소어의 섬’ 개봉 첫 주 예매 1위
디즈니 애니메이션 '주먹왕 랄프: 인터넷 속으로'가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90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액션 블록버스터 '아쿠아맨'은 누적 관객 460만을 기록했다. 이번 주는 애니메이션 '극장판 공룡메카드: 타이니소어의 섬'
2019-01-09
[Books] 인공지능시대 우리아이 뭐 먹고 살지?
독일 라이프치히의 BMW전기차 차체제작 공장에서는 탄소섬유 차체를 매일 300개씩 조립한다. 축구장 18개 크기(18만4,000m²)의 대규모 작업장에서 일하는 직원은 고작 50여 명에 불과하다. 미래의 직업은 다음 세 가지로 분류된다고 한다
2019-01-07
[엔터테인먼트] “애니메이션 ‘주먹왕 랄프2: 인터넷 속으로’ 개봉 첫 주 예매 1순위”
제이슨 모모아 주연의 액션 블록버스터 '아쿠아맨'이 2주 연속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380만 관객을 동원했다. 2위를 차지한 하정우, 이선균 주연의 전투 액션영화 'PMC: 더 벙커'는 개봉 첫 주 130만 관객을 동원했다. 이번 주는 디즈니 애니
2019-01-03
[엔터테인먼트] “하정우, 이선균 주연의 ‘PMC: 더 벙커’ 개봉 첫 주 예매 순위 1위”
제이슨 모모아 주연의 액션 블록버스터 '아쿠아맨'이 개봉 첫 주 박스오피스 1위에 오르며 200만 관객을 돌파했다. 2위를 차지한 송강호, 조정석 주연의 '마약왕'은 같은 기간 160만 관객을 동원했다. 이번 주는 하정우, 이선균 주연의 전투 액션영화
2018-12-27
[Books] 중소제조업의 스마트팩토리, 로봇자동화로 역량강화하려면
최근 로봇산업은 세계 각국의 국가전략산업으로 부상하면서 미래의 핵심산업으로 떠오르고 있다. 산업용 로봇은 일본이 세계적인 경쟁력을 보유하고 있는 분야이며, 이에 대한 경쟁도 주로 일본 내의 산업용 로봇 제조업체끼리 이루어지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최
2018-12-25
[Books] 미래의 과학자와 공학자가 꼭 알아야 할 3D 프린터
2000년에 3D 프린터는 미래를 개척하는 신기술의 하나가 될 거라 예측했다.10년이 지난 2010년에는 물건을 만드는 방법을 바꿀 혁신으로, 2020년을 기다리는 지금은 4차 산업을 이끄는 신기술로 많은 사람에게 알려져있다. 종이 프린터가 컴퓨터의
2018-12-14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로봇신문 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국제표준간행물번호 ISSN 2636-0381 *본지는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 서약사입니다
08298) 서울 구로구 공원로 41(구로동, 현대파크빌 427호)  |  대표전화 : 02)867-6200  |  팩스 : 02)867-6203
등록번호 : 서울 아 02659  |  등록일자 : 2013.5.21  |  발행인·편집인 : 조규남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경일
Copyright © 2013 로봇신문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editor@irobotnews.com